Tuesday, November 08, 2005

Two Giant Fat People / 두명의 거대하고 살찐 사람

If I were Jesus, nothing would rub me up the wrong way more than all those people doing idiotic and cruel things "in the name of Jesus Christ". No, I'm not religious, though I do have a set of personal principles I live by. That said, I love this uplifting little poem by the Persian poet Hafiz.

"Two Giant Fat People"

God
And I have become
Like two giant fat people
Living in a
Tiny boat.
We
Keep
Bumping into each other and
L
a
u
g
h
i
n
g
.
하나님과
내가 아주 작은 배에서
살고 있는
두명의 거대하고 살찐 사람처럼
되었는데
우리
서로 계속 중돌하고

2 comments:

julie said...

웃음을 자아내게 만드는 귀여운 시예요.
서로 배안에서 충돌하고 웃곤 하는 뚱뚱한 거인 둘,상상만 해도 웃음이 나요. 하나님과 이 시를 쓴 시인 사이가 무척이나 친밀하고 가깝게 느껴지네요. 참 귀여운 시 퍼갑니다.

Victor Borge said...

Laughter is the shortest distance between two people.